강성형 “최강 삼성화재 기록을 깨다니…선수들 대단해”



[수원=뉴시스] 박대로 기자 = 강성형 현대건설 감독이 남자부 역대 최강으로 꼽히던 2006~2007년 당시 삼성화재의 홈경기 연승 기록을 깬 데 대해 감격했다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