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작은’ 정우영 “마스크 쓴 손흥민 형, 멋지고 강해 보여”



[도하(카타르)=뉴시스]안경남 기자 = 2022 카타르월드컵에 나서는 한국 축구대표팀의 ‘작은’ 정우영(23·프라이부르크)이 슬기로운 대표팀 생활로 웃음을 줬다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