프로축구 울산서 ‘두 번 우승’ 이호 은퇴…”가장 행복한 순간 떠난다”



[서울=뉴시스]안경남 기자 = 프로축구 울산 현대 ‘리빙 레전드’ 이호(38)가 친정팀 울산의 리그 우승 경기에서 화려했던 20년 선수 생활을 마무리한다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