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38 AG 부실 용역 ‘질타’…용역비 회수 요구·증인 채택



[광주=뉴시스] 송창헌 기자 = 2038 광주·대구 아시안게임(AG) 공동유치 연구용역이 허점투성이로 드러난 가운데 부실 용역 문제가 행정사무감에서도 도마 위에 올랐다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