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7번 마스크’ 쓴 손흥민 “편하고 가벼워…뛰는 데 문제없어”



[서울=뉴시스]안경남 기자 = 안와 골절상 수술을 받고 2022 카타르월드컵이 열리는 ‘약속의 땅’ 도하에 입성한 한국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(30·토트넘)이 마스크 투혼을 불사하며 출전 의지를 내비쳤다
기사 더보기


추천 기사 글